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올블에서는 손학규, 한나라당... 등등.. 정치얘기로 가득했는데요.

예전부터 블로그파워를 이야기 하시는 분들이 조심스레 '이 번 대선에서'블로그의 힘이 나타날 것이라고 하는데요. 오늘 손학규씨의 발표를 기점으로 점점 타오를 것 같습니다. 노무현대통령으로 얘기는 많이 나왔지만
분위기가 점점 고조 되는 느낌이네요.

올블로그에서 많은 준비를 해보는 것도 좋지 않을까 합니다. 다른 메타사이트도 그렇구요.
대선을 빌미로..~ (어쩌구 저쩌구) 상업적 시각이 있을 수도 있겠지만
그 보다 더 중요한 것은 대선이니까요. 정치에 관심을 가지고 신중한 선택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전에 포스팅 된 글 같은데 클릭하니까(올블에서 검색) 티스토리에서 없는 페이지라고 나오던데
무슨 사연이 있습니까?
누구 이 포스트 전문 아시는 분 없나요?
신고

올블로그vs이올린vs티스토리

Posted 2007.02.21 13:56
위에 세 사이트를 알렉사에서 주소를 쳐봤습니다.
심심해서 들어가봤는데 블로터닷넷은 아직 순위 한 참 밖에 있고
메타 올블로그와 이올린 그리고 그냥 티스토리도 하나 더 검색했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 세계 순위(알렉사 기준)
올블로그 : 48,498(한국 접속률 74% 나머지는 외국유입량)
이올린 : 632,411(한국 접속률 82%)
티스토리 : 28,893(한국 접속률 53.1%)
이렇게 나왔네요.. 부동의 1위는 야후고, 100위안에 구글은 각 나라도메인이 엄청나게 들어와있네요.
200위 안에 한국 웹사이트는 네이버(61), 다음(109), 네이트(112) 순이고 그렇게 많지는 않네요..

페이지뷰, 세계 각국에서의 순위(대부분 한국, 중국, 일본, 미국), 도달률 등 간단한 정보를 담고 있는데요.
티스토리를 검색하고 나니까 알렉사의 신뢰도가 많이 떨어지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검색 후 아래 화면으로 가면 위 이미지 처럼 상세 주소들이 뜨는데 가보니까 패쇄된 곳도 있고, 그렇게 활동을 많이 하지 않는 블로그로 연결이 되더라구요. 그래서 위의 자료들이 과연 맞을까? 라는 의심도 많이 하게 되었지만 재미삼아 포스팅해봤습니다.

아무튼..올블로그, 이올린, 티스토리가 앞으로 세계에서 주름잡는 그런 사이트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 한 번 가져봅~니다.


신고
우연히 어제 골빈해커님 집에 다녀왔습니다.

제 여친이 키우는  고양이  감자(러블)를  탁묘를  보내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어제  감자를 들고 내가 사는 곳에서 서울 대각선방향 끝으로 갔습니다.(시간상으로는 그리 많이 걸리는 거리는 아니고.)
키워주신다는 내외분이 마중을 나오셨는데 남편분이 최근 사고때문에 몸이 불편해서 집까지 감자를 데려다 주게 되었죠. 그래서 그 두분댁에 가서 커피도 한잔하고, 감자의 특성을 이래저래 설명을 해드리다가 책장에 JAVA와 관련된 책이 있길레 그냥 '개발쪽에서 일하세요?'라고  여쭤봤는데 그렇다고 하시더라구요. 그리고나서 조금 있다가 컴터를 키셨는데 시작페이지가 '올블로그' 라서 그냥 또 물어봤죠. '혹시 블로그도 하세요?'(여기까지 그 골빈해커님이 나를 얼마나 우습게 보셨겠습니까?-_- 블로그한지가 몇년인데..ㅋㅋ) 저 한테 올블로그에 대해서 아냐고 물어보길레 당연하죠~ 라고 대답하니까. 그 때 말씀해주시더라고요. 자기 골빈해커라고  혹시 아냐고 (당연히 알죠)

신기했습니다. 수 없이 많은 사람중에 탁묘를 맡기러 갔는데 블로고스피어에서 이름을 듣던 분을 만나게 되다니.
그렇지않아도 여친이 그분들 홈피에 가봤는데 어쩌고 저쩌고 리플도 많고.. 막 그러더라구요. 근데 제가 한 번 보기라도 했으면 미리 알 수도 있었겠죠. 여친이 그걸 홈피라고 하던 블로그라고 하던 표현에 차이일 수도 있겠지만 블로그라고 얘기했으면 한 번 모니터를 쳐다봤을텐데 말입니다.

암튼 블로고스피어에서도 서로 얘기한 적은 없었지만, 그렇게 만나게 되니 신기할 따름이고, 세상 참 좁으니까 입조심 몸조심하고 다녀야겠다는 생각도 많이 들었습니다.

- 골빈해커님과 커피마시면서 대화하던 중에 밴드를 하신다고 하셔서 제가 유명블로거들 중에 음악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다고 하니까 정말 그렇다고 하시던데 서로 왜 그런지는 알 수 없다는 결론이...-_-
하지만 블로그를 적극적으로 하는 분들의 공통점이 자기가 좋아하는 것을 적극적으로 하는 성격들일 것이라는  추측을 해봤죠. 음악이라는 것은 모두가 좋아하는 부분이지만 직접 음악을 하기 위해서는 남들보다 더 적극적이고 부지런 해야할테니까요.
 나중에 누군가  리서치를 통해서 '블로거들의 생활패턴, 특성 등' 재미난 통계를 올려주셨으면 좋겠네요.
신고

국정브리핑 블로그사이트

Posted 2007.02.14 16:18
여기 저기 돌아다니다가 국정브리핑 블로그사이트 구경하고 나왔는데
전체적으로 쓰기 편하고, 잘 만들어 놨네요.
조금 아쉬운 것은 블로그의 백미 리플과 트랙백을 많이 찾아볼 수 없다는 것
국민과의 대화를 위해 국정브리핑 사이트 운영팀이 조금 더 신경써야 할 부분은
국민들끼리 대화를 이끄는 것이 아니라 정부입장에서 솔직할 말들을 쏟아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블로그 만들어서 글이 많이 올라오고, 좋은 정보들이 많으면 좋겠지만(현재 국정브리핑 블로거 내용은 거의 신문에서 퍼온기사나 언론사에 보도자료 주는 내용들이 대부분)
정부와 국민의 대화를 만들었다면 보여주기식이 아니라 현실적 접근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정브리핑 블로그 사이트 화면]

또 하나 재미있는 것은
블로그 방문자수를 늘리는 방법 !
- 올블로그에 등록하면 더 많은 사람들이 본다고 나와있네요.(우~와 정부도 주목하는 올블로그! 예전에 상도 받지 않았나요?)
하지만 올블로그는 눈에 뛸 만큼 시간을 주지 않죠(글이 많이 올라와서)
그래서 올블로그를 통해 방문자수를 늘리는 방법은 좀 자극적인 내용을 써야한다는 것도 포함시켜야 할 듯 합니다.(이것은 농담한 것도 아니고 진담한 것도 아니여~)
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마트플레이스블로그의 '네이버가 다음의 소스코드를 무단복제한 것으로 의심됩니다.' 라는 글이 분명이 일등으로 있었는데 금새 그에 대한 관련글 데니님의'웹개발자들의 클라이언트 스크립트 복제 습관에 관한 생각'이 일등으로 올라가 있네요. 어투가 좀 그러나? 암튼 그게 아니라 그냥 실시간 인기글이 중간에 사라지는 글들은 왜 사라지는 건지(밑에서 치고 올라오나?) 아니면 시간의 범위가 있는 건가? 아니면 손으로 만지나? 올블에 가서 한 번씩 구경하는 사람으로서 실시간 인기글의 기준을 알고 싶네요.
알아서 뭐하게라고 물으신다면.. 저는
'아니 그게 아니라...' 이렇게 대답하렵니다. ^^;;

신고